고객센터

고객의 슬픔을 함께하며 고객만족을 최우선으로 하는
정도(正道)의 기업이 되겠습니다.

고객센터 장례후기
장례후기
신화라이프 상조가 최고
이름 : 박*섭    작성일 : 2020-03-23    조회수 : 33
안녕하시지요? 3월 12일날 양평병원에서 장모님을 하늘나라로 보내고
월요일인 오늘에서야 인사드립니다
코로나 때문에 가족들이 다 걱정하고 있는데 성심성의로 도와주신 신화라이프분들께
진심으로 감사인사드립니다
항상 건강하시고 젋으신 장례지도사 분도 아이키우시는데 행복하세요
수정 삭제